바나나에도 방사선이?! 일상생활 속 방사선을 측정해 보자
바나나에도 방사선이?! 일상생활 속 방사선을 측정해 보자
  • 김경섭 기자
  • 승인 2024.06.10 11: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자력연, 청소년에 올바른 방사선 지식 교육을 위한 비대면 프로그램 운영

한국원자력연구원은 대전 지역 청소년에게 올바른 방사선 지식을 알려주기 위해 「2024년 파동이와 함께하는 방사선 바로알기」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10일 밝혔다.

비대면으로 운영하는 이 프로그램에서는 방사선 기초 지식, 일상생활 속 방사선 이용 등을 담은 교육용 리플렛을 제공한다. 이와 함께 학생들이 방사선량을 직접 측정해 볼 수 있도록 원자력 현장에서 사용하는 방사선 측정기도 빌려준다. 

사람, 가방, 책상, 바나나 등의 방사선량을 측정한 값을 리플렛 내 생활 방사선 측정 지도에 기입해 일상 속 방사선량을 한눈에 확인할 수도 있다.

연구원은 학교, 교육청 등의 교육기관에 프로그램 패키지를 무료로 대여하며, 프로그램은 6월 10일부터 선착순으로 신청할 수 있으며, 일주일에 한 번씩 한 기관에 대여한다. 

프로그램에 선정된 기관에 패키지를 발송할 예정이며, 신청 방법과 같은 자세한 내용은 한국원자력연구원 홈페이지(www.kaeri.re.kr) 내 ‘고객참여-공지사항’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프로그램은 올해 말까지 운영될 계획이다.

주한규 한국원자력연구원장은 “청소년에게 방사선에 대한 올바른 지식을 알려주기 위해 이 프로그램을 개발했다.”라며, “이론 중심의 교과 교육을 넘어 생활 속 방사선을 직접 측정해 봄으로써 쌍방향의 학습 효과까지 달성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2024년 파동이와 함께하는 방사선 바로알기」 프로그램에 포함된 패키지 구성품
「2024년 파동이와 함께하는 방사선 바로알기」 프로그램에 포함된 패키지 구성품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